‘충북도의회 싱크탱크’ 자문위원 위촉

제11대 전반기 자문위원 15명 위촉, 상임위별 활동 시작

김혜원 기자 | 입력 : 2018/09/18 [23:17]
▲     © 데일리충청

(데일리충청=충북 김혜원 기자) 충북도의회는 18일 의원 휴게실에서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11대 전반기 자문위원 15명을 위촉했다.


이날 위촉된 자문위원들은 향후 각 상임위원회의 중요 정책사안이나 전문지식을 요하는 안건의 심사 및 위원회 활동에 필요한 자문과 지원을 하게 된다.


자문위원은 학계와 현장에서 활동하는 전문가들로 각 상임위원회의 추천을 받아 선정됐으며, 오는 2020년 6월 30일까지 2년간 임기를 수행한다.


특히, 정책복지위원회는 이날 위촉된 자문위원들과 회의를 개최해 행정사무감사 및 예산심사, 조례 등에 대한 자문을 받는 등 본격적인 활동에 바로 돌입했다.


장선배 의장은 163만 도민의 복리증진과 권익보호를 위해 중책을 맡아 준  자문위원에게 감사를 전하며, “11대 의회가 도정에 대한 올바른 비판과 정책대안 제시자로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자문위원들이 전문지식과 고견을 바탕으로 의회의 싱크탱크 역할을 해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상임위원회의 안건심사 및 활동을 자문·지원을 위한 자문위원의 자문 건수은 지난 2015년 14건, 2016년 26건, 2017년 28건으로 매년 증가 추세에 있으며, 11대 들어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보인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