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 면접 준비는 교사가 면접전형 준비

충남 고교 교사들, 수시 면접지도 연수에 구슬땀

손대환 기자 | 입력 : 2020/10/15 [20:22]

  [한국시사저널 =손대환 기자]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1415시부터 수시모집 면접 시기에 맞춰 단위학교에서 교사가 면접 전형을 준비하는 학생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한 비대면 온라인 연수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 손대환 기자

 

  고3 수험생들은 지난 9월 저마다 6번의 지원 기회를 용해 대학 합격의 주사위를 던졌다. 그중에서 학생부종합전형에 지원한 학생들 대부분은 면접과정을 거친다. 면접은 수험생이 스스로 준비하지만,준비 과정에서 지도교사, 교육청이 도움을 줌으로써 사교육비 경감과 공교육 신뢰 제고를 위해 마련된 연수다.

   매년 면접 방법, 시기 등이 조금씩 달라지기는 했지만, 올해는 코로나19로 초유의 비대면 면접 방식 등으로 그 흐름을 크게 바꿔 놨다.이에 면접을 준비하는 학생과 지도교사의 불안감도 커졌다. 이에 지난 10.9.()에는 제시문 기반 면접에 지원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수시모집 모의면접 캠프] 운영하였고 주말마다 [학교로 찾아가는 대학진학교실]을 통해 면접 준비를 돕고 있다.

  연수는 2시간가량 온라인으로 진행되었으며 면접 전형의 일반적 특징 수도권 대학별 면접 분석 충청권 대학 면접 경향학 계열 면접 대비제시문 기반 면접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해다년간 입시 면접 지도를 해온 공주대사범대부설고 이종필 교사가 경험을 나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