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교육청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학사운영' 밝혀

초등 120명, 중고등 90명 초과 학교내 밀집도 2/3 유지

손대환 기자 | 입력 : 2020/08/22 [09:23]

  [한국시사저널=손대환기자]충남교육청 김지철 교육감은 20일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도민과 교육가족 여러분께 드리는 담화문을 발표했다.

▲ 충남교육청 김지철 교육감은 20일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도민과 교육가족 여러분께 드리는 담화문을 발표했다.   © 손대환기자

 

 김교육감은 담화문을 통해 911일까지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에 준하는 초,,고등학교 학사운영을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초등학교는 학생 수 120, 중고등학교는 학생 수 90명 초과의 경우 학교 내 밀집도 2/3를 유지하고, 나머지 학교의 경우 학교 구성원의 협의를 거쳐 전면 등교를 할 수 있다. 다만 학생 돌봄과 기초학력 지도, 입시일정 등을 감안하여초등학교 12학년, 중학교 3학년, 고등학교 3학년은 매일 등교수업을 권장한다.

  또한 개학 전 학교 방역소독 실시와 빈발 접촉시설에 대한 집중소독, 방역물품 지속지원, 발열체크, 개인위생수칙 준수 지도 등 학교 방역을 더욱 꼼꼼하게 실시하고, 개학 후 2주간은 특별 모니터링 기간을 운영하여 수업시간마다 학생의 건강상태를 확인한다.

  아울러 코로나19 장기화와 코로나 이후를 대비하기 위해 조직한 코로나19 대응 학교지원단을 본격적으로 가동한다. 지원단 내 감염병 지원팀상황팀을 구성하여 코로나19 대응 매뉴얼 등 제 규정을 정비하고 예방 교육자료를 개발 보급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