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테크노파크, 바이오메디컬활성소재센터 장비활용 전국 바이오특성화고등학교 교사대상 전문역량강화 교육

하지윤 기자 | 기사입력 2022/08/05 [08:39]

세종테크노파크, 바이오메디컬활성소재센터 장비활용 전국 바이오특성화고등학교 교사대상 전문역량강화 교육

하지윤 기자 | 입력 : 2022/08/05 [08:39]

교사대상 전문역량강화 교육


[충청의오늘=하지윤 기자] 세종테크노파크는 미래융합산업센터 내 바이오 및 미래차 산업 관련 장비를 구축하고 이를 활용한 관련분야 전문인력 양성에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세종TP는 산업통상자원부와 세종시의 지원으로 바이오메디컬활성소재 고도화 사업(‘20.4.~’22.12., 사업비 145억원)을 통해 전문분석장비, 원료생산장비, 제형‧포장장비, 기초연구장비 등 총 62종의 장비를 구축하고, 이를 활용한 장비활용지원서비스, 기술지원 및 인력양성교육 등을 통해 관내 중소·중견 바이오기업을 지원하고 있다.

최근 세종TP는 한국산업기술대학교 능력개발교육원이 주관하는 ‘바이오유망산업 진출을 위한 교사 바이오제약공정 실무연수’를 운영기관인 ㈜라이프사이언스래보러토리(E-MASS)와 협력하여 바이오메디컬활성소재센터 내 구축된 HPLC, q-PCR 등의 장비를 활용하여 8월 1일부터 5일간 진행했다.

바이오 헬스케어 시장의 빠른 성장과 변화속에 질병 치료제, 진단 및 기능성 제품의 연구·제조·품질관리 과정에서 바이오 핵심기술의 가치와 중요성이 확인되면서 범국가차원의 바이오공정인력양성 사업 등 기초인력의 범위가 특성화고등학교 수준으로 확대되고 있다. 바이오마이스터 고등학교와 같은 기초전문인력 양성교육은 그 실용성이 산업현장에서 입증되면서 이번 교육 또한 수강생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세종TP 김현태 원장은 “바이오산업이 지속적으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전문인력 양성이 무엇보다 중요하며 앞으로도 세종TP에서는 바이오메디컬활성소재센터 장비를 활용하여 미래유망산업인 바이오산업 전문인력양성을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