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립예술단, 12월 다채로운 공연 선보여

차성윤 기자 | 입력 : 2019/12/03 [08:11]

[한국시사저널=차성윤 기자] 청주시립예술단 4개 단체(교향악단, 합창단, 국악단, 무용단)가 다양하고 풍성한 공연을 선보이며 2019년의 마지막을 시민들과 함께하고자 한다.

그 시작은 청주시립교향악단(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 조규진)의‘2019송년음악회’로 베토벤 교향곡 제9번‘합창’을 12월 5일 저녁 7시 30분 청주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선보인다. 청주시립교향악단의 연주와 더불어 120여 명에 달하는 합창단(청주시립합창단, 전주시립합창단, 천안시립합창단)의 웅장한 하모니와 함께 소프라노 오미선, 메조소프라노 이아경, 테너 신상근, 베이스 손혜수의 협연이 더해져 깊은 감동을 선사할 것이다.

12월 7일 오후 2시 청주예술의전당 소공연장에서는 청주시립국악단(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 조원행)의 청소년을 위한 토요문화공연‘교실 밖 힐링콘서트’를 선보일 예정이다.‘교실 밖 힐링콘서트’는 평소 공연장을 찾기 어려운 청소년과 부모님을 위해 기획된 공연으로 2019년 총 4회를 선보여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았으며 이번 공연은 그 마지막으로 국악관현악과 판소리, 사물놀이 등 신명나는 무대로 청소년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다음으로는 청주시립합창단(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 차영회)의 ‘Farewell 2019 with Christmas Carols’로 12월 19일 저녁 7시 30분 청주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한해를 마무리하고 시민들의 관심과 사랑에 보답하고자 아름답고 즐거운 캐롤 음악을 선보이고 그룹 GOD 메인보컬인 가수 김태우가 특별출연하여 공연장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12월 19일부터 22일까지 평일 오후 7시30분, 주말 오후 2시와 5시에 청주예술의전당 소공연장에서 선보이는 청주시립무용단(예술감독 겸 상임안무자 김진미)의 크리스마스판타지‘레디의 빨간구두’로 신비한 빨간구두의 진짜 주인을 찾아가는 과정을 그린 구연동화가 어울어진 세 나라의 재미난 이야기로 크리스마스 시즌에 아이들을 위한 최고의 선물이 될 것이다.

시 관계자는“2019년은 청주시립예술단 4개 단체의 예술 감독이 새로 위촉되어 한층 업그레이드 된 공연을 시민들에게 선보인 해로써 연말을 마무리하며 청주시립예술단에서 마련한 품격있고 다채로운 공연으로 시민들의 연말을 더욱 따뜻하고 풍성하게 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