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10월은 나라사랑의 마음으로 태극기 다는 달”

신길수 기자 | 입력 : 2019/10/02 [14:02]

충북 영동군은 국군의 날, 개천절, 한글날 등 국가 기념일이 많은 10월을 맞아 오는 9일까지 나라사랑 태극기 달기 운동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군은 각종 경축·기념 행사에 국민의 참여를 권장하고 나라의 소중함과 문화에 대한 자부심을 되새기는 계기로 삼고자 이 태극기 달기 운동을 마련했다.

이에 따라 군은 읍·면 이장회의, 주민자치위원회의시 태극기 달기 운동을 적극 알리고 홈페이지, 마을방송, 전광판 등을 활용해 홍보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군은 현재, 군청 매점을 비롯해 각 읍·면사무소에 국기 판매소를 운영하며 군민들의 구매편의를 높이고 있다.

또한 군은 경축 분위기 조성을 위해 10월 1일부터 3일까지 3일간, 10월 8일부터 9일까지 2일간 주요 도로변 가로기를 게양할 계획이다.

국경일 등 당일에 관공서, 공공기관 등은 평소대로 24시간 게양, 각 가정, 민간기업, 단체 등에서는 오전 7시부터 오후 6시까지 게양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나라사랑의 마음으로 지역 전역에 태극기 물결이 일렁일 수 있도록 군민들의 적극적인 태극기 달기 운동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