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살예방 실무자‘감정소진 예방’팔 걷었다

정신건강복지센터, 마음건강검진·일일체험활동 등 지원

손대환 기자 | 입력 : 2019/10/02 [11:52]

세종시정신건강복지센터(센터장 김현진)가 오는 25일까지 관내 사회복지전담공무원 및 유관기관 종사자 등 자살예방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마음건강 검진 등의 ‘힐링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자살시도자 및 자살유가족을 상대하는 실무자가 업무 중에 경험하는 감정 소진을 예방하고, 나아가 정신건강 회복을 통한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에 따라 정신건강복지센터는 관내 자살예방 실무자를 대상으로 온오프라인을 통해 우울자가선별검사, 직무스트레스검사 및 심층상담을 실시하는 마음건강검진을 오는 25일까지 실시한다.

이와 함께 오는 11월 8일에는 한국문화연수원에서 숲 치유, 도자기 체험을 통해 스트레스 완화 및 심신안정을 지원하는 ‘다비움다채움’프로그램을 운영하기로 하고 25일까지 참가자를 선착순 모집한다.

김현진 세종시정신건강복지센터장은 “이번 힐링 프로그램을 통해 자살예방 실무자들이 업무 중에 겪게 되는 스트레스와 감정 소진을 예방하고 건강하게 해소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