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모방’ 뜨거운 인기 증명!

대규모 출정식 공개! ‘핫해핫해’

최선종 | 입력 : 2017/07/28 [13:54]
    MBC ‘세상의 모든 방송’
[Daily 충청]새롭게 리뉴얼 되는 ‘세모방: 세상의 모든 방송’이 뜨거운 인기를 증명하며 대규모 출정식을 가졌다. 전국 각지에서 모인 57명의 국내 방송 제작진들이 한자리에 모여 ‘세모방’에 러브콜을 보냈는데, 독특하고 강렬한 비주얼로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는 출정식 현장이 공개돼 이목을 사로잡고 있다.

오는 29일 방송되는 MBC ‘세모방: 세상의 모든 방송’(김명진 최민근 공동연출 / 이하 ‘세모방’)은 전국 각지에서 모인 57명의 국내 방송 제작진들과 함께 대규모 출정식을 개최한다.

‘세모방’은 국내를 비롯한 세계 곳곳의 방송 프로그램에 MC 군단을 투입, 실제 프로그램의 기획부터 촬영 전반에 걸쳐 리얼하게 참여하며 방송을 완성하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오는 29일부터 토요일 밤 11시 15분으로 시간대를 변경하는 ‘세모방’이 전국에서 모인 국내 방송의 제작진들과 특별한 만남을 가졌다. 이경규-박명수-주상욱-이수경-산다라박-헨리는 출정식에서 매력적인 한 프로그램을 선정해 처음으로 협업에 도전할 예정이다.

특히 공개된 사진에는 개를 동반하거나 우주인 복장을 한 개성 강한 제작진들부터 군인-스님-무당-어린이 등 다양한 분야에서 방송을 만들고 있는 제작진들이 총출동해 눈길을 끈다. 이처럼 ‘세모방 출정식’에는 ‘세모방’과 협업을 원하는 57명의 국내 방송 제작진이 참석했고, MC들에게 선택받기 위해 열과 성을 다해 프로그램의 매력을 어필했다고.

앞서 ‘세모방’과 성공적으로 협업했던 제작진들은 이경규를 향해 적극적인 러브콜을 보냈다. ‘형제꽝조사’의 꽝피디는 돌문어 낚시를 제안했고, ‘스타쇼 리듬댄스’의 작가는 49금 성인 토크쇼에 출연해 달라며 이경규를 유혹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어서 기상천외한 아이디어가 쏟아진 ‘세모방 출정식’에 기대가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그런가 하면 얼마 전 프로그램을 통해 혹독한 군대를 경험했던 박명수는 국방TV를 보자마자 “국방TV는 당분간 못 가요”라며 완강한 거부 의사를 표출했다고 전해져 과연 이경규-박명수-주상욱-이수경-산다라박-헨리 6인 MC들이 첫 도전 프로그램으로 어떤 방송을 선택했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세모방’ 제작진은 “상상을 초월하는 기상천외한 방송들이 총출동할 것”이라면서 “각 분야를 대표하는 프로그램과 번뜩이는 아이디어로 승부하는 프로그램 등 독특한 방송들의 향연이 펼쳐질 예정이니 본방사수로 ‘세모방 출정식’을 함께 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전국 각지에서 모인 57명의 국내 방송 프로그램의 제작진들과 함께한 대규모 ‘세모방 출정식’에 어떤 기상천외한 방송들이 참여했을지, 이경규-박명수-주상욱-이수경-산다라박-헨리 6인 MC가 선택한 첫 도전 프로그램은 오는 29일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세모방’은 매주 토요일 밤 11시 15분 방송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