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경찰서, 의료용 전동스쿠터 야광반사지 부착

강대옥 기자 | 입력 : 2020/06/10 [12:13]

[한국시사저널=강대옥 기자] 익산경찰서(서장 임성재) 교통관리계에서는 지난 8일 관내에 위치한 한국장애인연맹 전라북도 DPI에 방문하여 의료용 전동스쿠터 후면에 야광반사지 부착 및 교통안전 수칙 홍보활동을 실시했다.

최근 들어 장애인 및 어르신들의 이동 수단인 의료용 전동스쿠터의 보급과 사용이 증가함에 따라 이용자들이 안전하게 운행할 수 있도록 찾아가는 교통안전 수칙 홍보와 야광반사지 부착으로 차량 운전자들의 시인성 확보, 교통사고 예방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임성재 서장은 “의료용 전동스쿠터는 특별한 안전 장비가 없어 교통사고 발생 시 치명적인 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운전자 및 상대차량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여 이에 대비한 지속적인 교통안전 홍보활동을 펼쳐 교통사고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