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보건소, 신바람 나는 농한기 건강관리 교실 ‘호응’

운동과 통합건강증진교육으로 건강UP, 활력UP

정태수 기자 | 입력 : 2020/01/23 [14:24]

[한국시사저널=정태수 기자] 충주시보건소가 농한기를 활용한 건강관리 교실 운영으로 지역 주민들의 건강 챙기기에 나서고 있다.

‘신바람 건강 교실’은 지난해 12월부터 오는 2월 말까지 12주 동안 주민들의 건강증진과 건강생활실천 및 자가건강관리 능력 향상을 위해 운동과 통합건강증진 교육을 병행하여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시는 전문 강사를 투입해 요가 및 생활체조 등 주민들의 요구에 맞는 운동을 주 2회씩 진행한 후 설문조사와 기초체력 측정을 통해 신체 변화와 운동 효과를 체감토록 하고 있다.

내과·치과·한방공중보건의가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대사질환 예방관리, 구강 관리, 한의약 건강관리법을 교육하고, 보건소 사업담당자는 치매 예방, 낙상 예방 등 건강관리 전반에 대한 체계적인 통합건강증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노인들을 대상으로 금연 강사가 눈높이에 맞는 금연 및 절주 교육을 진행하고 있어 노인들이 행복한 노년을 맞이할 수 있도록 지원해 주민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신바람 건강 교실에 대한 어르신들의 참여도가 높아짐에 따라 올해도 어르신들이 노년을 힘차게 보낼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시민 건강지킴이 역할에 충실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바람 건강 교실은 읍면 지역주민 650여 명을 대상으로 13개 보건지소와 16개 보건진료소 등 총 29개소 보건기관에서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