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이장단, 역량강화 받으며 지역발전 다짐

정태수 기자 | 입력 : 2019/12/03 [08:11]

[한국시사저널=정태수 기자] 충북 영동군은 지난 29일 국악체험촌 등에서 2019 영동군 이장 역량강화 워크숍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군은 2005년부터 주민만족 행정과 21C 지역 발전을 위한 이장 역할 확립을 위해 역량강화 워크숍을 추진해 오고 있다.

올해에는 각 읍면 209명의 이장을 대상으로 21세기 지역발전을 위한 이장의 임무와 역할 등을 재조명하고 결속력을 다지기 위해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교육은 창조적 마을만들기 방안 등 더 살기 좋은 영동을 만들기 위한 직무 특강이 이어졌으며, 지역의 주요 시설을 돌며 군정 추진현황을 확인했다.

저녁에는 소통과 화합의 시간을 가지며 지역발전을 위한 새로운 힘을 얻었다.

박세복 영동군수도 교육장을 찾아 인구감소와 지역현안문제 등을 함께 고민하며 군정비전을 공유했다.

군은 이번 교육이 행정 최일선에 있는 이장들의 직무역량 강화와 자긍심 고취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주민화합과 지역발전을 위해 애쓰시고 계신 각 마을 이장들과 힘을 합쳐, 영동군의 정책목표인‘꿈과 희망이 넘치는 레인보우 영동’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