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뉴질랜드 스마트시티 교류협력 강화”

13일 이춘희 시장-필립 터너 주한뉴질랜드대사 일행 면담

손대환 기자 | 입력 : 2019/11/13 [16:10]

▲     © 한국시사저널



[한국시사저널=손대환 기자] 이춘희 세종특별자치시장이 13일 시청 접견실에서 필립 터너(Philip Turner) 주한 뉴질랜드대사의 예방을 받고 세종시와 뉴질랜드 간 스마트시티 및 자율주행 분야 교류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이춘희 시장은 내년 10월로 예정된 ‘세종 스마트시티 국제포럼’에 대한 뉴질랜드 정부 및 기업의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     © 한국시사저널


또, 지난 10월 세종시-뉴질랜드 자율주행차기업 간 체결한 업무협약의 후속 조치 이행 및 공동사업 추진을 위한 뉴질랜드 정부 차원의 협조와 지원을 요청했다.

이와 함께 행정수도 간 경험과 지식을 공유하기 위해 세종시 주도로 창립한 세계행정도시연합을 소개하며 뉴질랜드 수도인 웰링턴의 참여를 당부했다.

이춘희 시장은 “이번 뉴질랜드뿐만 아니라 여러 나라가 스마트시티 및 자율주행차 분야를 선도하고 있는 세종시를 찾고 있다”며 “앞으로 글로벌 선도도시 등과 협력해 세종시 스마트시티 및 자율주행차 분야를 세계적 수준으로 끌어 올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