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창의진로교육원 2022년 3월 개원

총사업비 359억 원, 연면적 9,799㎡, 2022년 상반기 개원

하은숙 기자 | 입력 : 2019/10/30 [10:33]

▲  고성진 공공시설 건축과장의 브리핑 모습   © 한국시사저널



청소년 진로탐색·진로체험·진로교육 일괄(원스톱)서비스 제공

 

[한국시사저널=하은숙 기자]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내 보람동(3-2생활권)에
총사업비 359억 원,  연면적 9,799㎡,  2020년 3월 착공해 2022년 3월에 창의진로교육원을 개원할 예정이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이하 행복청, 청장 김진숙)은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다가올 4차 산업혁명시대에 대비하여 창의융합형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건립하는 창의진로교육원의 실시설계 완료보고회를 지난 22일 개최하고, 건축설계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학령기 학생의 진로상담․진로체험 및 진로교육을 일괄(원스톱)로 제공하는 창의진로교육원 건축설계가 최종 확정됐다고 전했다.


창의진로교육원은 건축비 300억 원과 부지비 59억 원을 합해 총사업비 359억 원을 투입해 세종시교육청 북쪽 인근(청3-2) 부지에 대지면적 7,692㎡, 건축연면적은 9,799㎡, 지하 1층과 지상 4층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내부에는 진로상담실, 진로체험실, 진로도서관, 강의실, 전시실, 동아리실, 북카페 등 다양한 공간이 마련되며, 진로탐색, 체험 및 교육을 연계한 일괄(원스톱) 진로교육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본 설계는 하나의 건물을 3개동으로 분절해 2층, 3층, 4층으로 각각 층이 다른 외형을 만들고 이에 따라 조성된 다양한 내·외부 공간을 유기적으로 연계했다.

 

진취적이고 창의적인 기상을 나타내는 계단형 지붕과 전체 외벽에 유리창을 사용해 첨단 미래사회에 호응하는 현대적 건물의 이미지를 형상화했다.

 

▲  조감도   © 한국시사저널


행복청은 이번 실시설계 완료에 따라 연말까지 총사업비 협의를 거쳐  공사를 발주한다.

 

고성진 행복청 공공시설건축과장은 “창의진로교육원이 완공되면 학생들이 재능과 꿈을 마음껏 키우고 다가올 4차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한 진로탐색의 기회가 다양하게 제공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행복도시가 명실상부한 중부건 진로교육의 거점기관으로 거듭나길 기대한다"며 "교육청과 긴밀한 협조로 교육시설 지원사업의 모범사례가 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