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상호 세종시 정무부시장 취임

중앙·지역 경험 풍부…세종시 완성 큰 역할 기대

하은숙 기자 | 입력 : 2019/10/14 [16:53]

 

▲  조상호 정무 부시장(오른쪽0 이 이춘희 시장으로부터 임명장을 받고 있다.  © 한국시사저널

 

[하은숙 기자] 세종시는 행정수도 완성과 시민주권특별자치시 실현 등 시정3기를 이끌어가는 데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는 조상호 제5대 세종특별자치시 정무부시장이 14일 취임했다.

 

조 부시장은 이날 임용장을 받은 뒤, 현충탑을 참배한 후, 공식 업무에 들어갔다.

 

신임 조 정무부시장(49)은 건국대 행정학과를 졸업하고 고려대 정치외교학교 석사 및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국회의원 보좌관, 국회교섭단체 정책연구위원으로 근무했으며, 세종시 비서실장과 정책특별보좌관으로 일하며 이춘희 시장을 지근거리에서 도왔다.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정무조정실장을 지내는 등 국정경험이 풍부하고 정치권에 두터운 인맥을 갖고 있다.

정책기획 전문가로 세종시 발전을 위한 공약을 개발하고 전략을 수립하는 데 중심적인 역할을 해왔으며, 세종시 현안에 이해도도 높다는 평가다.

 

시는 조 정무부시장이 대국회 활동 등 정치권에 대한 적극적인 역할을기대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