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매주 토요일, 문화유적․힐링․체험투어 본격시작

정태수 | 입력 : 2019/04/11 [07:12]

▲     © 한국시사저널


<충주=정 태수기자> 충주시가 봄철을 맞아 오는 13일부터 충주의 역사와 문화를 느낄 수 있는 시티투어버스 운행을 시작한다.

 

시는 지역관광지를 문화유적투어, 힐링투어, 체험투어 등 총 3개 코스로 묶어 각 투어에서는 지역문화해설사의 안내를 받으며 진행한다고 밝혔다.

▲     © 한국시사저널

 

특히, 올해는 중앙탑공원 내 들어선 의상대여소 초가집(입고 놀까), 연인들의 데이트 코스로 알려진 탄금호중계도로의 자전거 타기 등 체험코스를 추가해 관광객을 맞이할 예정이다.

 

문화유적투어는 충주 탑평리 칠층석탑(국보 제6호)을 포함해 중원문화유적지를 돌아볼 수 있다.

힐링투어는 산책로를 걸으며 힐링할 수 있는 하늘재 걷기와 수안보 족욕길 등 스트레스와 피로를 풀 수 있는 코스를 마련했다.

 

체험투어는 충주체험관광센터에서 운영하는 중앙탑 초가집의 테마의상 입어보기 등을 추가해 시티투어 참여자들에게 좀 더 풍부하고 즐거운 체험과 추억을 쌓아 줄 것으로 기대된다.

 

2003년 충주문화유적투어로 시작해 올해로 16년째 운영하는 충주시티투어는 지난해 7600여 명의 관광객이 시티투어를 이용했으며, 문화관광해설사가 동승해 충주에 대한 이야기를 더함으로써 투어의 재미를 더 한다.

 

참여방법은 투어일정을 주관하는 충주전통문화회(☎043-857-7644) 또는 충주시 관광홈페이지(www.chungju.go.kr/tour)를 통해 사전예약으로 진행한다. 

 

김기홍 관광과장은 “충주의 멋과 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해 준비한 시티투어에서 많은 분들이 행복한 시간 보내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알찬관광 그로그램을 발굴해 충주의 숨은 매력을 알릴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