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위해국제공항 대표단 충북도의회 방문

정태수 | 입력 : 2019/04/01 [08:28]

▲     © 한국시사저널


<충북=정 태수기자>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시의 최위병 위해국제공항사장을 비롯한 대표단이 청주-웨이하이 신규 정기노선 취항에 따른 협의를 위해 장선배 도의회 의장과 김영주 의회운영위원장을 면담했다.

 

이날 면담에서 중국 위해국제공항 대표단은 현재 국토교통부의 정기노선 허가절차가 진행 중인 청주-웨이하이 정기노선 취항과 관련해  충북도와 웨이하이시 간 관광·물류·산업협력 등 전반적인 협력관계 구축과 상호교류 확대방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장선배 도의장은 “정기노선 취항을 통해 양 지역이 상생·발전할 수 있는 협력관계가 구축되길 바라며, 충북도의회에서 지원할 수 있는 사항에 대해서는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중국 위해국제공항 대표단은 충북도의회 방문에 앞서 충북도 고근석 문화체육관광국장을 만나 신규노선 취항에 따른 항공사 재정지원 등을 협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