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위해국제공항 대표단 충북도의회 방문

정태수 | 입력 : 2019/04/01 [08:28]

▲     © 한국시사저널


<충북=정 태수기자>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시의 최위병 위해국제공항사장을 비롯한 대표단이 청주-웨이하이 신규 정기노선 취항에 따른 협의를 위해 장선배 도의회 의장과 김영주 의회운영위원장을 면담했다.

 

이날 면담에서 중국 위해국제공항 대표단은 현재 국토교통부의 정기노선 허가절차가 진행 중인 청주-웨이하이 정기노선 취항과 관련해  충북도와 웨이하이시 간 관광·물류·산업협력 등 전반적인 협력관계 구축과 상호교류 확대방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장선배 도의장은 “정기노선 취항을 통해 양 지역이 상생·발전할 수 있는 협력관계가 구축되길 바라며, 충북도의회에서 지원할 수 있는 사항에 대해서는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중국 위해국제공항 대표단은 충북도의회 방문에 앞서 충북도 고근석 문화체육관광국장을 만나 신규노선 취항에 따른 항공사 재정지원 등을 협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