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농가‘우수 귀농공모전 최우수상’수상!

정태수 | 입력 : 2019/03/25 [14:45]

▲     © 한국시사저널


<충주=정 태수기자> 충주시는 국민일보가 주최한 ‘2019년 성공귀농 행복귀어 박람회’에서 시골내음건강대표 연화순(45세) 씨가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연화순 대표는 7년 전 일가족과 함께 충주에 정착한 귀농인으로 현재 엄정면에서 체험농장을 운영하고 있다.

 

연 대표는 직접 농사지은 복숭아로 만든 생즙을 시작으로 사과즙, 오디즙 등 다양한 상품을 소비자직거래, 블로그 등 전방위적인 마케팅 전략을 활용해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얻었다.

 

또한, 농림수산식품부 6차산업인증과 누에체험농장, 충주시 우수체험농장 인증 등 지역 농업 발전을 선도하고, 지역사회를 위한 봉사활동에도 힘써 모범도민 표창 대상자로 선정되는 등 귀농을 꿈꾸는 사람들에게 모범적인 멘토가 되어주고 있다.

 

연 대표는 “7년 간 많은 시행착오도 겪었지만 꾸준히 노력한 끝에 지금의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며, “농촌은 아이디어와 열정만 있다면 누구에게나 열린 블루오션이다. 꿈이 있는 분들은 적극적으로 도전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