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유총연맹 세종시지부, 3.1절 100주년“태극기 달기 운동”전개

하은숙 기자 | 입력 : 2019/02/26 [00:08]

▲     © 한국시사저널


(세종=하은숙 기자) 한국자유총연맹 세종시지부(회장 서순철) 산하 10개 분회는 3.1절 100주년을 기념해 25~28일까지 읍면동 각 지역 요지에서 태극기 달기 캠페인, 태극기 나눠주기 캠페인 등을 전개한다.

 

세종시지부는 해마다 3.1절, 현충일, 제헌절, 광복절 등 국경일을 전후해 나라사랑 태극기 달기 캠페인을 적극적으로 펼쳐 오고 있다.
  
올해는 3.1운동 100주년을 맞이해 지부 산하 대다수의 분회가 참여해 태극기 홍보 캠페인을 전개해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고 나라사랑 함양 및 국민주체성을 확립하기 위해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태극기를 달기 어려운 아파트 중심의 신도시 지역에서는 가정용 태극기를 무료로 나누어 주고, 독거노인 등 노인밀접 지역에는 각 가정을 방문해 태극기를 달아주고 태극기의 의미와 게양 방법을 설명해 주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     © 한국시사저널


또한 조치원역 등 차량 밀집지역에서는 차량용 태극기를 별도로 마련해 택시나 승용차에 태극기를 부착해 줄 예정이다.

 

서순철 회장은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3.1절을 기념하고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태극기 게양하는 것이 나라사랑의 첫걸음이라는 마음을 되새기게 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나라사랑 태극기 달기 캠페인을 실시할 예정이며 많은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태극기를 게양하는 날까지 캠페인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세종시지부 및 14개 분회는 3.1절 100주년을 기념해 “100년전 그 날 대한독립 만세! 이제 통일 대한민국으로 이어 가겠습니다”라는 문구의 플래카드를 세종시 전역 교통요지에 게시해 시민들이 3.1절의 의미를 되새기게 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