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우수 수산식품, 아시아 판로 공약

베트남 호치민식품박람회 참가…6개사 170만$ 수출 계약 성과

하은숙 기자 | 입력 : 2018/11/19 [15:12]

▲ 지난 14일부터 베트남 사이공전시컨벤션에서 열리고 있는 ‘2018 호치민식품박람회’모습.     © 데일리충청


 (충남=차성윤 기자) 충남에서 생산된 우수 수산식품이 아시아 소비자를 만난다.

 

  도는 지난 14일부터 베트남 사이공전시컨벤션에서 열리고 있는 ‘2018 호치민식품박람회’에 참가, 170만 달러 규모의 수출 계약 성과를 거뒀다고 16일 밝혔다.


  호치민식품박람회는 동남아시아 지역 비즈니스 중심으로 부상 중인 베트남에서 매년 개최 중인 국제식품전시회다.

 

 도는 충남경제진흥원과 조미김·스넥김 5개사, 젓갈·건어물 1개사 등 총 6개사로 참가단을 구성해 이번 박람회에 참가, 현지 전문 바이어와 상담 활동을 진행했다.

 

  박람회 참가 결과, 6개 기업은 총 1198만 달러 규모의 상담을 진행했다.
  또 계약 금액은 170만 달러, 현장 판매액은 5천 달러로 집계됐다.

 

  이와 함께 도내 참가 기업 중 서천 소재 해미S&F영어조합의 경우 101개의 대형할인점과 170여개의 중소 할인점을 운영 중인 베트남 쿱(COOP)마트와 1년간 170만 달러 계약을 체결, 충남 수산식품의 베트남 현지 시장 공략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 서천김6차산업화추진단이 지난 14일 호치민 최대 커피 프렌차이즈 업체인 ‘나폴리’와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왼쪽부터) 나승철해미S&F 대표, Nguyen Duc Hung 나폴리 대표, 이중우 영신식품 대표 모습.     © 데일리충청


특히, 서천김 6차산업화 추진단은 베트남 전역에 3,000여개의 커피 소매점과 300여개의 커피 체인점을 운영 중인 호치민 최대 커피 프렌차이즈 업체인 ‘나폴리’와 현지에 맞는 상품개발 및 마케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 하는 등 기대하지 않은 큰 성과를 올리기도 했다.

 

  도 관계자는 “베트남에서 열린 식품박람회 참가를 통해 수출 계약 체결 성과를 올린 것은 물론, 도내 우수 수산가공식품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판로 확대를 모색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참여 업체에 대한 지속적인 지원으로 도내 수산식품의 수출시장을 다변화하고, 대외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