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원대학교 신축 도서관, 청주시민에게 개방

차성윤 기자 | 입력 : 2018/10/30 [19:10]

▲     © 데일리충청

 

(충북 차성윤 기자) 청주시민 누구나 한국교원대학교 신축도서관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지난 26일 신축 개관한 한국교원대 도서관은 총 사업비 약 277억 원이 투입된 대형 도서관으로, 연면적 약 1만 4200㎡규모, 지상 7층 건물이다.

 

최신식으로 지어진 신축 도서관에는 주제별 도서자료실을 비롯해 청람아트홀, 소공연장, 시민문화공간, 힐링카페, 그룹스터디룸, 개인학습공간 등이 갖춰져 있으며 시민전용 열람실, 멀티미디어실 등도 설치됐다.

 

청주시는 총 사업비 중 내부조성비로 5억 원을 지원해 시민전용 열람실인 ‘시민 휴(休)’ 공간이 탄생됐고, 한국교원대학교는 도서 대출은 물론 학습공간, 멀티미디어실, 소공연장 등 모든 시설을 시민에게 개방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청주시민은 누구든지 회원 가입만 하면 도서관을 이용할 수 있다.

 

특히 한국교원대도서관은 유아에서부터 초중고 교원을 양성하고 있는 교원양성기관에 걸맞게 다양하고 방대한 교육 자료를 비치하고 있어 교육을 전공하는 학생뿐 아니라 전문교육 자료를 찾는 시민들에게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시는 교원대와 협의하여 첨단시설과 장비, 인적자원을 활용하여 시민들을 위한 각종 문화․학습 프로그램도 실시할 예정이다.

 

▲     © 데일리충청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