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혁신·균형발전 ‘견인차’ 첫 발

‘충남 지역혁신협의회’, 위촉식·첫 회의 갖고 본격 활동 돌입

차성윤 기자 | 입력 : 2018/10/23 [23:01]

▲     © 데일리충청


 (충남=차성윤 기자) 지역 혁신과 지방분권을 견인해 나아갈 전문가 협의체가 닻을 올리고 본격 활동에 돌입했다.

 

  도는 17일 도청 중회의실에서 ‘충남도 지역혁신협의회’ 위촉식 및 첫 회의를 개최했다.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에 따라 운영하는 지역혁신협의회는 지역 혁신과 지방분권화를 위해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또 지역의 다양한 혁신 자원을 연계하는 네트워크의 구심점 역할도 맡는다.

 

  구체적인 사업으로는 △충남도 균형발전 계획 및 사업 심의 △정부 부처 공모 사업 검토·조정 △지역 전략 사업 컨설팅 및 신규 과제 발굴 △도 혁신 정책 지원 등이 있다.

 

  지역혁신협의회 위원은 학계와 시민단체, 기업, 의회 등 지역혁신 및 균형발전 관련 전문가 20명으로 구성했다.

 

  이날 행사는 의장 선출과 지역혁신협의회 역할 및 기능 보고, 제1차 지역혁신협의회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1차 협의회에서는 ‘충청남도 국가혁신융복합단지 육성 계획’을 심의했다.

 

  이 계획은 혁심 거점 간 연계를 통해 파급 효과가 높은 신산업 중심의 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고, 성장 거점으로 육성하기 위한 로드맵 및 실행 방안을 담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 남궁영 부지사는 “지역혁신협의회는 자립적인 성장과 혁신을 위해 구성했다”며 “앞으로 지역 혁신 성장과 균형발전을 위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해 줄 것”을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