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오창테크노폴리스 외국인투자지역 조성 협약 체결

차성윤 기자 | 입력 : 2018/09/29 [10:50]

▲ 오른쪽부터 한범덕 청주시장, 연제수 청주오창테크노폴리스 대표이사, 이시종 충북지사     © 데일리충청


(데일리충청=충북 차성윤 기자) 청주오창테크노폴리스 산단 내 외국인투자지역 조성을 위한 협약이 체결됐다.

 

청주시와 충북도 및 청주오창테크노폴리스는 28일 오후 충북도청에서 한범덕 청주시장, 이시종 충북지사, 연제수 청주오창테크노폴리스 대표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외국인투자지역 조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청주오창테크노폴리스 산업단지는 경부와 중부고속도로를 접하고 있는 교통의 중심지며 반경 30Km 이내에 30여개의 산업 및 농공단지가 포진돼 산업간 연계가 뛰어나 최적의 기업경영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청주시 청원구 오창읍 후기리 일원에 위치하고 있는 청주오창테크노폴리스는 총 면적 1,493,000㎡ 중 330,000㎡ 면적을 외국인투자지역으로 조성할 계획이며, 충북도는 신규외국인투자지역 지정 타당성 용역을 실시할 예정이다.

 

청주시 관계자는 “사통팔달 교통요충지인 청주오창테크노폴리스에 외국인기업을 적극적으로 유치해 일자리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전망이다” 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