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솔동 새마을부녀회, 첫마을 환경정화활동

15일 학생·주민 100여 명 동참…방치 쓰레기 수거 구슬땀

하은숙 기자 | 입력 : 2018/09/16 [10:01]
▲     © 데일리충청

(데일리충청=세종 하은숙 기자) 세종특별자치시 한솔동 새마을부녀회(회장 이필임)가 15일 추석 명절을 앞두고 첫마을 이미지 제고를 위한 ‘환경정화활동’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새마을 부녀회원을 비롯한 학생, 아파트 입주민 등 100여 명이 4개조를 이루어 단독주택 부지, 상가주변 등 환경취약지역을 중심으로 담배꽁초 등 버려진 쓰레기를 줍는 등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이필임 새마을부녀회장은 “이런 행사를 통해 환경을 소중하게 다루고 자발적인 쓰레기 정리, 감량 등의 성숙한 시민의식을 일깨우는 계기가 되도록 우리 새마을부녀회가 솔선수범하겠다”면서 “앞으로도 매년  정기적인 환경정화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라 말했다.

▲     © 데일리충청

▲     © 데일리충청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