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남구, 행정‧공공기관에서 공습대비 민방위 훈련 실시

김혜원 기자 | 기사입력 2024/05/14 [15:05]

울산 남구, 행정‧공공기관에서 공습대비 민방위 훈련 실시

김혜원 기자 | 입력 : 2024/05/14 [15:05]

▲ 남구, 공습대비 민방위 훈련 실시


[충청의오늘=김혜원 기자] 울산 남구는 14일 14시부터 20분간 청사 내 경보발령을 시작으로 남구의사당 지하1층에 위치한 충무상황실로 대피해 비상시 국민행동요령을 습득하는 공습대비 민방위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민방위 훈련은 행정‧공공기관과 초‧중‧고등학교, 헌법기관 등을 대상으로 하여 민원업무 담당자를 제외한 직원을 중심으로 공습대비 훈련이 진행됐다.

남구는 울산광역시남구도시관리공단을 비롯한 19개소의 공공기관이 공습대비 민방위 훈련을 실시했으며, 전체 1,100여명의 직원들이 훈련에 참여해 청사 내 공습경보 송출에 맞춰 대피유도요원의 안내에 따라 대피한 후 비상시 국민행동요령 교육을 이수했다.

이번 훈련에서 남구청은 직원들이 방독면을 실제로 착용하는 등 실습위주의 교육을 함께 실시해 보다 비상시 대응능력을 강화하는데 힘썼다.

남구 관계자는 “실전 같은 훈련을 통해 어떤 상황이 닥치더라도 능숙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반복적인 훈련이 중요하다며, 8월 전 국민 공습 대비 훈련도 구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혜원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