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표, 양승조 후보 지원사격 나서 “양승조, 1등 충남 만든 1등 도지사”

하지윤 기자 | 기사입력 2022/05/26 [22:07]

김진표, 양승조 후보 지원사격 나서 “양승조, 1등 충남 만든 1등 도지사”

하지윤 기자 | 입력 : 2022/05/26 [22:07]

  © 충청의오늘


[충청의오늘=하지윤 기자] 더불어민주당 김진표 의원(수원)이 양승조 충남도지사 후보의 지원사격에 나섰다.

 

최근 국회의장 후보로 선출된 김 의원은 26일, 충남도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양승조 후보는 겉은 솜같이 부드럽지만 속은 쇳덩어리 같은 사람으로 어떤 어려운 문제도 흔들림 없이 추진해 끝내 성과를 만들었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지난 2010년 당시 한나라당의‘세종시 백지화' 주장에 맞서 세종시 원안 추진을 요구하며 22일간 단식과 삭발 투쟁으로 세종시 원안을 지켜냈고, 2020년 국민의 힘 TK의원들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도민들과 함께 서명을 받으며 혁신도시 지정을 이루고야 말았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양승조 후보는 1등 충남을 만든 1등 도지사로 정부합동평가에서 3년 연속 전국 1등을 차지했고, 기업 3천여 개를 유치해 수많은 일자리를 만들었다.”며 "민선 8기 도지사가 되면 넓은 평수, 저렴한 임대료로 아이키우기 좋은 공간을 제공하는 충남형 행복한 주택 4,000호 건립할 예정이며 천안아산역 KTX역세권 R&D 센터와, 충남국제전시컨벤션센터를 건립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홍성-서울간 KTX 운행으로 수도권과 1시간 내에 통행을 실현하고 특히 충남지역의 오랜 숙원사업인 서산 공항 건설 사업을 통해 국제교류, 관광, 비즈니스의 글로벌화를 달성할 예정”이라며 "양승조는 충남을 넘어 충청 전체를 대표하는 정치인으로 양승조를 지키는 것이 충청을 지키는 일이고 이것이 바로 민주진영을 지키는 일이다”라고 호소했다.

 

김 의원은 지난 24일, 21대 국회 후반기 국회의장 후보로 선출되었으며, 김대중 정부에서 국무조정실장, 노무현 정부에서 경제부총리와 교육부총리를 역임했다. 2004년 17대 국회의원에 당선되었고, 제18대 국회에서는 민주당 원내대표를 지냈으며, 경기 수원무를 지역구로 두고 있는 5선 국회의원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