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천안서 ‘7대 공약’ 발표…충청 내륙철도 건설하겠다”

하지윤 기자 | 기사입력 2022/01/21 [20:39]

윤석열, 천안서 ‘7대 공약’ 발표…충청 내륙철도 건설하겠다”

하지윤 기자 | 입력 : 2022/01/21 [20:39]

  © 충청의오늘


[충청의오늘=하지윤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21일부터 1박 2일 일정으로 충청권을 방문해 중원 민심 잡기에 나섰다.  윤 후보는 21일 충남 천안을 찾아 7대공약을 발표했다.

 

윤 후보는 "“충남은 대한민국의 중심”이라며 “충남을 국토의 중심을 넘어 대한민국의 미래를 견인하는 지역으로 탈바꿈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 충청의오늘


윤 후보는 이날 충남 천안 유관순열사기념관을 참배한 후 충남 선대위 발대식에 참석해 “나라를 살리고자 하셨던 충청인의 도움이 절실하다. 충남 도민께서 구국의 횃불을 높이 들어줘야 나라를 바로잡을 수 있다”고 호소했다. 

 

윤 후보는 부친의 고향이 충남 공주임을 강조하며 앞서 충청권으로부터 요청받았던 충청내륙철도 건설·중부권 동서횡단철도 추진 등 공약을 내놓았다.

 

  © 충청의오늘


윤 후보는 “충남 삽교역과 대전역을 잇는 충청내륙철도를 건설하겠다며 낙후된 중부권의 동서 간 교통망 개선을 위해 중부권 동서횡단철도를 추진하겠다”며 “내포신도시를 탄소 중립 시범도시로 지정하고, 천안 성환 종축장 부지에 첨단 국가산업단지를 조성해 4차 산업혁명을 확실히 준비하게 하겠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서산 공군비행장 인프라를 활용해 민간 공항을 건설하겠다”며 "아산 경찰교육타운 부지 내 국립경찰병원 설립, 내포신도시 국립 대학병원 유치, 가로림만 국가 해양정원 조성 등"의 공약을 발표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