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접종완료율 80% 단계적 일상회복을 위해 GO!!

정태수 | 입력 : 2021/11/04 [12:04]

  © 충주시보건소 제공


<정 태수기자>충주시는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이 80%를 넘어서며 단계적 일상 회복 전환을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3일 18시 기준)이 전년도 말 인구 대비 80%의 접종 완료율을 기록했으며, 고위험층인 60세 이상은 98%, 성인은 91.2%로 집계됐다는것.

 

특히 시는 단계적 일상 회복 전환에 있어 가장 핵심적인 전제 조건은 예방 접종률인데,

최근 방역 당국이 전문가들과 함께 추후 위·중증률을 줄이고 유행을 통제할 수 있다고 예측한 접종 완료율은 고위험층인 60세 이상은 90%, 성인은 80~85% 정도이다.

 

시는 그동안 예방접종센터 1곳, 위탁의료기관 63곳 지원, 25개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예방 접종 접수 및 상담창구 등을 운영하고 민‧관이 서로 협업하며 빠른 접종률 향상을 위한 체계적인 접종 지원 시스템을 구축 운영해 왔다.

 

이 같은 노력으로 시는 지난 2월 26일 충주요양병원 종사자 및 입원환자를 대상으로 접종을 시작한 지 250일 만에 접종 완료율 80%를 기록했다.

 

현재 시는 일상으로의 회복을 위한 전환을 위해 지난 25일 예방접종센터 운영을 종료했으며, 코로나19 예방 접종은 보건소와 위탁의료기관 접종 체제로 전환 운영하고 있다.

 

아울러 소아・청소년(12세~17세) 및 임신부 예방 접종과 50세 이상 및 면역저하자, 얀센 접종자 등 고위험군에 대한 추가접종이 현재 예약 및 접종 진행 중으로 위탁의료기관에서 접종할 수 있도록 했다.

 

현재 2,802명이 추가접종을 완료했고, 추후 추가접종은 일반 국민으로 점진적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대상자는 사전예약 없이도 당일 잔여 백신을 이용해 접종할 수 있다.

 

또한 개인 사정 등으로 2차 접종을 못한 대상자는 별도 예약일 변경 없이 의료기관 내 보유물량을 확인하고 현장 방문하면 당일 접종이 가능하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예방 접종에 대한 시민들의 높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 덕분에 접종 완료율 80%를 돌파하며 단계적 일상 회복으로 성큼 다가서게 됐다”며, “앞으로도 미접종자에 대한 독려와 추가접종 등에 총력을 다해 일상 회복이 순탄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단계적 일상 회복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서는 자율과 책임을 기반한 철저한 방역 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며, “시민들의 지속적인 방역수칙 준수를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