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버스 및 택시승강장에 금연구역 표지판 설치

버스정류소 15개소 및 택시승강장 2개소, 금연구역 표지판 추가 설치

손대환 기자 | 입력 : 2020/10/08 [06:07]

  [한국시사저널=손대환기자]계룡시 보건소(소장 손병임)는 흡연인구 감소 및 간접흡연 예방을위해 이용자가 많은 관내 버스정류소 15개소 및 택시승강장 2개소에금연구역을 알리는 표지판을 추가 설치했다고 밝혔다.

 

  © 손대환 기자

 

  ‘계룡시 금연환경 조성 및 간접흡연 피해방지를 위한 조례에 따르면버스정류소 및 택시승강장으로부터 10m 이내의 거리는 금연구역으로 지정돼 있으며 흡연행위 적발 시 과태료가 부과되나, 금연구역임을 모르거나 무관심 등의 사유로 일부 흡연자에 의한간접흡연 피해가 간혹 발생해왔다.

  이에 따라 시는 흡연자에게 금연구역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간접흡연에 노출되는 것을 최소화하기 위해 금연구역 식별이 용이하도록 승강장 도로경계석에 금연표지판을 설치하게 됐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