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스마트농업' 복합단지 조성사업 중간 보고회

총 사업비 127억 5천만 원으로,오는 2025년까지 5개년사업으로 진행

손대환기자 | 입력 : 2020/09/11 [01:10]

  논산시농업기술센터(소장 장익희)는 지난 8일 농업기술센터 대강당에서 논산스마트농업 복합단지 조성 사업 중간용역보고회를 개최했다.

▲ 입식테이블 사업완료   © 손대환

 

   총 사업비는 1275천만 원으로, 2021~2025년까지 5개년사업으로 진행되며, 딸기우량묘 증식포 원예 실증포 스마트농업관 청년, 농업인, 귀농인 실습교육장 스마트 농업관 등 4ha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장익희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딸기를 중심으로 하는 지역특화산업 첨단 복합단지를 조성하고, 이를 발판으로 농가소득증대, 농업인 역량강화 및 신규 농업인을 양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스마트농업 복합단지가 논산의 미래 농업을 이끄는 전략적 전초기지가 되도록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보고회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와 개인위생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이뤄졌으며 스마트농업 복합단지 조성사업 행정지원단 등이 참석했다. 논산 스마트농업 복합단지 조성사업은 2단계 1기 균형발전 사업으로, 2019년 시군경쟁사업으로 확정된 후 용역을 통해 기본계획 개발계획서를 보완, 지난 7월 충남 균형발전 위원회 개발계획 심의회에서 최종 의결된 바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