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조합감사위원회, 충남 보령 오천농협 현장경영에서 경제사업 감사방향 밝혀

하선주 기자 | 입력 : 2020/04/01 [21:09]

▲ 김용식 조합감사위원장(가운데)이 길정섭 농협 충남지역본부장(왼쪽), 박윤규 오천농협조합장(오른쪽가운데) 등과 함께 농.축협의 애로사항 및 제도개선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있다.  © 한국시사저널

[한국시사저널=하선주 기자]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 조합감사위원회는 31일 충남 보령시 소재 오천농협을 방문, 종합감사 현장경영을 실시했다.

 

조합감사위원회(위원장 김용식)는 박윤규 오천농협조합장, 길정섭 충남지역본부장, 김용철 충남검사국장 및 조합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농·축협의 애로사항 및 제도개선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다.

 

조합감사위원회는 최근「코로나19」로 경영이 어려울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중앙회장께서 전직원이 원가의식을 갖고 임해줄 것을 당부함에 따라 경영감사의 중점을 원가의식 고취 및 원가절감을 위한 제도개선에 초점을 두고, 특히 농·축협 가공공장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원가절감 요인이 있냐를 꼼꼼히 살펴볼 계획임을 밝히며, 취임 후 현장경영 첫 방문지를 오천농협 액젓가공공장으로 정한 이유를 설명했다.

 

김용식 위원장은“가공공장 뿐만 아니라 영농자재공급, 하나로마트, 농협주유소 등 경제사업 전반에 대한 원가의식을 고취하고 불필요한 비용을 줄여 그 이익이 농업인에게 돌아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