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형권 예비후보, 상가공실 해결 공약 제시

온라인쇼핑몰의 오프라인 쇼룸 유치

하선주 기자 | 입력 : 2020/03/10 [23:20]

 

  © 한국시사저널

 

 문화예술 아카이브 거리 조성해 예술인과의 콜라보로 상가 활성화

 

[한국시사저널=하선주 기자] 윤형권 더불어민주당 세종시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10일 상가공실 해결 공약을 제시했다.


그는 사람들의 쇼핑장소로 온라인 쇼핑몰을 선택하면서 오프라인 상가들의 어려움이 더 커지고 있는 가운데 온라인쇼핑몰의 쇼룸과 문화예술 특화거리 조성을 상가 활성화 대책으로 내놓았다.


윤 예비후보는 "몇몇 거리를 온라인 쇼핑몰 쇼룸 및 문화예술 특화상가로 지정해 청년창업과 문화예술인 지원 육성으로 해결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공실 상가에 4차산업기업, 청년스타트업 지원(보증금 및 월세 일부 보조)하여 경제기반을 다지는 것과 동시에 문화예술인들이 빈 상가에 입주토록 시가 지원하고, 예술인들은 작품 활동과 작품 전시, 공연 등으로 사람들이 상가로 모여 들게 하는 문화예술 아카이브 구축을 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실물을 확인하기 힘든 온라인 쇼핑의 특성상 소비자가 쉽게 제품을 볼 수 있는 기업들의 세종 거점 오프라인 쇼룸을 유치해 상가 공실을 줄여갈 계획"이라며 "이와 더불어 카카오페이, 네이버페이, 쿠팡, G마켓 등 전자상거래 기업들의 세종에 대한 관심도를 끌어 올려 이후 투자까지 유치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세종지역 소상공인이 판매하는 제품을 모아놓은 '세종몰"을 만들어 상가활성화에 숨통을 틔울 계획"이라고 전했다.


윤 예비후보는 "문화예술 특화상가를 지정해 문화예술인들이 자립과 시민들의 문화 향유를 돕는 문화예술 아카이브도 설치해 자연스레 상가 공실을 해결하고, 걷는 거리를 만들어 소비를 늘리고 상가를 활성화해 전국 최고 수준의 공실률과 임대료로 침체된 ‘상권’에 조금씩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덧붙였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