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진 예비후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 선언

이강진 예비후보, 10일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 기자회견

하선주 기자 | 입력 : 2020/03/10 [23:08]

  © 한국시사저널



[한국시사저널=하선주 기자] 이강진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는 “세종시를 자치분권 선도도시, 혁신적이고 지속가능한 스마트시티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이 예비후보는 10일 오전, 세종시청 정음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세종특별자치시(을) 선거구에서의 출마를 선언했다.
 

이 예비후보는 기자회견에서 “이번 21대 총선은 대한민국이 과거로 돌아가느냐, 촛불혁명을 완수하고 미래로 나아가느냐를 결정하는 중요한 선거”라며, “20대 국회는 촛불혁명 이전에 구성되어, 문재인 정부 전반기 동안 비생산적으로 운영됐다.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새롭게 구성되는 21대 국회를 ‘일하는 국회, 민생이 중심인 국회, 국민이 신뢰하는 국회’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어 “세종시는 지난 2002년 9월 노무현 대통령 후보가 수도권 과밀을 해소하고, 국토의 균형발전을 이루기 위해 계획된 도시이다. 대한민국의 미래성장동력이 되어 국가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만들어진 도시이기 때문에 반드시 성공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강진 예비후보는 “이러한 중요한 과제를 완수하려면 국정과 시정의 실무경험, 정치권의 인맥을 두루 갖춘 사람이 필요하다”며, “저는 오랜 시간 민주당과 함께해온 정통 후보, 김대중, 노무현 대통령, 이해찬 국무총리와 함께 일해 온 후보, 국정과 시정의 다양한 실무경험과 풍부한 인맥을 두루 갖춘 준비된 후보”라며 자신이 적임자임을 강조했다.
 

또한, 자신이 만들어 갈 ‘새로운 세종’을 위한 5대 정책 비전으로 ▲대한민국 행정수도 세종 ▲스마트네이션 선도도시 세종 ▲대중교통중심도시 세종 ▲일상이 행복한 세종 ▲균형발전 세종을 제시했다.
 

세부 추진 공약으로는 ▲행정수도 세종 완성을 위한 개헌 추진 ▲스마트 국가산업단지 조기조성 ▲4차산업 관련 기업과 공공기관 유치 ▲관광·문화 거점도시로 육성 ▲1생활권 학교 과밀해소 ▲아름초-늘봄초 보행터널사업 재추진 ▲감염병치료 전문센터를 갖춘 국립중앙의료원 유치 ▲상가 활성화를 위한 민관협력체계 구축 ▲세종투자유치단 구성 ▲제로버스 단계적 도입 ▲BRT 보조노선과 생활권버스 신설 ▲KTX세종역 및 ITX정부세종청사역 신설 ▲대전~세종 도시철도 조기 개통 등을 내세웠다.
 

마지막으로 그는 “새로운 대한민국, 새로운 세종을 만들기 위해 반드시 승리하겠다. 세종시를 행정수도로 만들어 노무현 대통령의 꿈을 이루고, 촛불혁명을 완수하기 위해 역사적 책무를 다하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을 지켜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강진 예비후보는 1992년 정치에 입문한 이래, 국회의원 이해찬 보좌관, 재선 서울시의원, 국무총리 공보수석비서관, 16대 대선 노무현 후보 중앙선대위 정세분석국장, 19대 대선 문재인 후보 세종시선대위 총괄본부장과 세종특별자치시 정무부시장 등을 역임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